수요일 아침

아침부터  얼마나 날이 좋은지 따사로운 봄날 같다

덕분에 집을 나서는 내 발길이 너무 가볍다

 

 

 

아침부터 직장동료들에게서 잘 다녀 오라는 라인도 오고

한국에선 울 아버지 몇시에 도착하나

카카오로 연락이 오고

공항가는 길 전철 안 꽤나 먼 거리인데도

 여기저기 라인도 보내고 카톡도 보내고  시간이 금방이다

 

 

하늘에서 바라보는 일본 땅

이번 겨울은 눈이 많이 오긴 했나 보다

꼴짜기 골짜기 눈들로 소복하다

 

내 옆자리에 중년 여자랑 대학생쯤으로 보이는 예쁘장한 여학생이 앉았다

아주 사이가 좋아 보이는 모녀관계인듯 ..

그런데 바로 내 옆자리에 앉은 중년 여성이 낯설지가 않다

기억을 더듬고 더듬고 ...

아 ! 생각이 났다

학교 선배다

20년도 더 전이라 기억이 가물 가물 하지만 아무래도 선배인듯..

 

반가운 마음에 조심 조심 말을 건네보니 역시나 ..

20년만에 우연히 만난 선배

20년간 소식 모르고 살았으니 뭐 별 대단한 관계는 아니다마는

일본에서 서울로 오는 비행기 안에서  그것도 옆자리에서

그것도 서울도 아닌 지방가는 비행기 안에서 만나니 반갑기만 하다

 

선배는 대전에 살고 있는데 딸이랑 일본 여행갔다가

귀국 하는 길이라 했다

서울로 가서 대전으로 내려 갈까 하다가

아들이 대구 카톨릭대에 다니고 있는데 아들 얼굴을 보고 갈겸

설 명절이라 서울쪽 공항은 붐빌꺼 같기도 하고

겸사 겸사 정말로 우연히  대구행 비행기를 탄 거라 했다

 

예전 같으면 나 같으면  모른척  했을 만도 한데

냉큼 말을 거는 나도 이젠 나이가 드나 보다

이런 우연한 인연도 반갑기만 하다

 

드디어 한국 땅 부산이 보인다

 

비행기에서 내리기 직전

오빠야랑 언니야랑 단체 카톡방에  도착을 알렸다

 

 

아침에 일본 집을 나서서 대구 집에 도착한건 5시가 넘어서다

아무리 일본이 바로 옆동네이고

일본이 어디 외국이냐 싶지만 그래도 외국은 외국인가 보다

이래 저래 하루가 걸려버린 친정 나들이였다

 

  1. 밥짓는사나이 2018.02.16 14:2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사랑 2018.02.16 17:0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백지 2018.02.16 19:0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가을여행 2018.02.16 20:5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고베댁 2018.02.16 21:1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6. 프라우지니 2018.02.16 22:2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7. 레니 2018.02.17 04:4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8. 민들레 2018.02.17 15:0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9. 우브로 2018.02.17 20:5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드디어 한국행 

설 명절에 가는건 정말 십수년 만이다 

한국의 설엔 일본은 휴일이 아니니 당연히 학교에 가야해서 

히로가 초등학교 들어가서는 설 명절에 한국에 가 본적이 없다 


히로가 고등학교 진학후 혼자로 한국에 가게 된후 첫 명절 나들이다 

지난번 히로가 고등학교 입학후  

나 혼자로 한국에 갔을때 

히로에게 도시락은 어떻게 해 먹었나  물었더니 

내가 없는 1주일간 빵으로 도시락을 대신 했다고 했었다 


그래서 이번 한국 방문엔 내가 해야 할 일들이 많다 




밥 위에 얹어 먹는 일본식 소고기 덮밥인 

규동용  소고기 



닭고기 덮밥용 닭조림도 만들고 




돼지고기랑 연근 우엉 당근 무우등 

각종 뿌리 채소 듬뿍 넣고 된장으로 맛을 낸

일본 가정식 돈지루도 한냄비 끓이고  



히로가 좋아하는  치킨 카레도 한냄비 끓였다 



햄버거도 만들어 두고 




냉장고에 가득 채워 두었다 

이 정도면 빵만 먹었다곤 하지 않겠지 ..



밥도 금방 지어서 냉동 시키고



혹시나 부족할까 즉석밥도 몇개 사  두었다 

솔직히 지금까지 즉석밥을 사 본적이 없었다 

당연히 먹어 본적도 없다 

얼마전 지인으로부터 먹을만 하다는 말을 들었던지 한번 사 보았다

주말이야 직접 밥을 해 먹겠지만 

평일엔 자기야도 히로도 귀가가 늦으니  밥을 해 먹을 시간이 없을것 같아서다 



저녁에 자기야랑 히로랑 부엌에 집합시켜두고 

여긴 뭐가 들었고 저긴 뭐가 들었고 설명을 하니 

 카레 정도는 만들어 먹을수 있는데 ..

누가 그걸 몰라? 만들어 먹을수 있는데 안 만들어 먹잖아

주말은 만들어 먹겠지만 평일엔 

자기도 히로가 늦게 올텐데 만들어 먹을 시간 없잖아


 그리고 히로야 라면이나 빵 사 먹지 말고 

엄마가 애써 만들었으니까 잘 챙겨 먹어 



아 ! 또 하나 잊으면 안되는거 

울 모꼬짱 사료 

 히로야! 모꼬짱 물 안 떨어지게 잘 보충 해 줘 

엄마  걱정마 . 알아서 잘 할께 ...



그래 알아서 잘 하겠지 

한국 가니 좋긴한데 항상 히로를 데리고 다녀서인지 

히로 두고 혼자로 가는 한국행이 아직은 익숙하지가 않다 

히로야 잔소리 하는 엄마 없어서 자유를 만끽하며 좋을텐데  말이다 


하지만 걱정은 이걸로 끝  ! 

즐거운 맘으로  난 한국에 갈련다 


  1. 프라우지니 2018.02.15 03:3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Lena 2018.02.15 09:4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고베댁 2018.02.15 09:4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호건스탈 2018.02.16 09:50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레니 2018.02.17 04:3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내일이 발레타인 데이라는데 

나는 발렌타인데이날 한국행 비행기를 탄다 

그래서인지 전날인 13일 한국 가기전 마지막 출근날 

회사 동료들에게 쵸코를 받았다 

그것도 꽤 많이 ...


이런걸 의리 쵸코라고 하나?

한국에 있을때 내가 알던 의리쵸코는 

여직원이 남자동료들이나 상사에게 그냥 예의상 드리는게 

의리쵸코라 알고 있었는데 

일본에서 직장생할을 하면서 알게된 또 다른 의미의 의리쵸코 


일본도 한국처럼 여자 동료가 남자 동료에게 주는 의리 쵸코가 있다

울  자기야도 매년 회사 여직원들에게 

의리 쵸코라는걸 받아 온다 


내가 일본에서 직장을 다니면서 여자 동료에게 

의리 쵸코를 받고 있다 

작년에도 꽤 많은 쵸코를 받았는데 올해도 받았다 


일본은 의리 쵸코를 여자가 남자 동료들에게 주는 것 뿐만 아니라 

여자가 여자 동료에게도 평소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의리 쵸코를 준다 




요건 나의 동료 동생  미치꼬상에게 받았다 

동생 미치꼬는 회사에서 센 언니로 유명하다 

아무도 함부로 못 하는 센 언니다 

참고 인내하는 일본인들이랑 달리 

자기 할 말을 딱딱 하니  센 언니로 오해를 받는 것 같다 

사실은 말은 쎄지만 마음은 참 여린데 말이다 




언니야 미치꼬상에게 받은 쵸코 

항상 부드럽고 " 하이 하이 " 하는 일본 언니야다 

이름은 같은 미치꼬상이지만 

할말 다하는 동생 미치꼬상이랑은 전혀 다른 스타일 

당연히 사람 좋은 언니야로  통한다 



난 케잌 파트 담당인데 

제빵일을 하고 있는  유미꼬짱이 직접 만든 쿠키랑 쵸코 빵




역시 제빵 일을 하면서

휴일이면 영어 강사일을 하면서 

그 바쁜 와중에  한국어를 독학으로 배우고 있는 

나오미짱에게서 ..


저녁에 두 미치꼬상에게서 라인이 왔다 

한국 잘 갔다 오라고 ...

참 좋은 동료들이 있어 행복하다 



  1. 여름 2018.02.14 01:27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고베댁 2018.02.14 08:3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Esther 2018.02.14 20:2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2018.02.14 21:57

    비밀댓글입니다

  5. 프라우지니 2018.02.15 03:2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6. 문미카엘 2018.02.15 14:1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