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 다른 일본의 의리 쵸코

티스토리 메뉴 펼치기 댓글수11

일본에서의 일상 /일본에서 일하기

한국과 다른 일본의 의리 쵸코

동경미짱 동경 미짱
댓글수11

내일이 발레타인 데이라는데 

나는 발렌타인데이날 한국행 비행기를 탄다 

그래서인지 전날인 13일 한국 가기전 마지막 출근날 

회사 동료들에게 쵸코를 받았다 

그것도 꽤 많이 ...


이런걸 의리 쵸코라고 하나?

한국에 있을때 내가 알던 의리쵸코는 

여직원이 남자동료들이나 상사에게 그냥 예의상 드리는게 

의리쵸코라 알고 있었는데 

일본에서 직장생할을 하면서 알게된 또 다른 의미의 의리쵸코 


일본도 한국처럼 여자 동료가 남자 동료에게 주는 의리 쵸코가 있다

울  자기야도 매년 회사 여직원들에게 

의리 쵸코라는걸 받아 온다 


내가 일본에서 직장을 다니면서 여자 동료에게 

의리 쵸코를 받고 있다 

작년에도 꽤 많은 쵸코를 받았는데 올해도 받았다 


일본은 의리 쵸코를 여자가 남자 동료들에게 주는 것 뿐만 아니라 

여자가 여자 동료에게도 평소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의리 쵸코를 준다 




요건 나의 동료 동생  미치꼬상에게 받았다 

동생 미치꼬는 회사에서 센 언니로 유명하다 

아무도 함부로 못 하는 센 언니다 

참고 인내하는 일본인들이랑 달리 

자기 할 말을 딱딱 하니  센 언니로 오해를 받는 것 같다 

사실은 말은 쎄지만 마음은 참 여린데 말이다 




언니야 미치꼬상에게 받은 쵸코 

항상 부드럽고 " 하이 하이 " 하는 일본 언니야다 

이름은 같은 미치꼬상이지만 

할말 다하는 동생 미치꼬상이랑은 전혀 다른 스타일 

당연히 사람 좋은 언니야로  통한다 



난 케잌 파트 담당인데 

제빵일을 하고 있는  유미꼬짱이 직접 만든 쿠키랑 쵸코 빵




역시 제빵 일을 하면서

휴일이면 영어 강사일을 하면서 

그 바쁜 와중에  한국어를 독학으로 배우고 있는 

나오미짱에게서 ..


저녁에 두 미치꼬상에게서 라인이 왔다 

한국 잘 갔다 오라고 ...

참 좋은 동료들이 있어 행복하다 



관련 태그 목록 #발렌타인 데이 #의리 쵸코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