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식품 득템 한 운수 좋은 날

티스토리 메뉴 펼치기 댓글수16

나 여기에 ../일상

한국 식품 득템 한 운수 좋은 날

동경미짱 동경 미짱
댓글수16


지난달인가 보다 

일본 코스트코에서 한국 식품전을 했다 

한국 식품전 답게 많은 종류의 한국 식품들 


더이상 논할 필요도 없는 인기 상품인 김에다가  김자반까지 

종가집 김치  비비고의 만두 3종류 ( 물 만두 고기만두 김치만두)

쁘띠첼이 미초(블루베리, 청사과 파인애플 등등 종류별로..)

삼계탕에다가 육계장에다

재료 다 집어 넣고 비벼 먹으면 된다는 비빔밥에다가 

부침개 가루에다가 요즘 인기 있는 소고기 다시다

불고기 쏘스,  잡채, 물 냉면, 비빔냉면,

심지어는  국물 떡뽁이에다가  창란젓갈에다가 

신라면 감자면을 비롯한 각종 라면에다가 ...

하나 하나 다 열거 할수  없을 만큼 많은 종류의  한국 식품들이 가득 ..


평소에도 팔고 있는 상품들도 있지만 한국 식품전때만 등장하는 것들도 있다 

한국 식품전때 평소에는 팔지 않는 

비비고의 김치 만두랑 고기 만두만 샀는데 


어제 코스트코에서 세상에나 세상에나  몇 종류의 한국 식품을 너무나 

싼 가격에 팔고 있는게 아닌가 ?

한국 가격은 잘 모르겠지만 지난번 한국 식품전때 보다 

50% 이상 세일 하는게 아닌가 


한국 식품전을 마치고 다른 기획전을 위해 빨리 처리 하고 싶었나 보다 

신라면이나 육계장 삼계탕 같은 평소에도 판매 하고 있거나 

인기가 많은 식품은 원래 가격 그대로 그 자리에서 판매가 되고 있었고 

빨리 처리 하고 싶은 상품 몇몇은 특별 할인 가격으로 판매를 하고 있었다 

그 특별 가격이라는게 말도 안 되게 싼 가격이라 

"심 봤다"를 외치며 얼른 집어 들었다 



종가집 해물 쌀국수 

1박스 6개들이가 534엔 (약 5천 5백원 정도) 한개 900원도 안한다  

명색이 수입품인데 일본 컵라면 보다 싼 가격이니 무조건 집어 들었다

한국 식품전때에는 6개 들이 한 박스에 1200엔 정도 였으니 절반 이하 가격이다 

원래 잔치 국수를 좋아하는지라 관심이 있었지만 

사실 1200엔은 좀 비싸다 싶어서 안 샀는데 오늘 완전 "심봤다"




직화 짜장  이것도 처음 보는 상품이다 

내가 한국 살땐 짜장 하면 짜파게티 였는데 그래서 난 짜파게티 밖에 모른다 

직화 짜장은 처음 들어 보지만 짜장이니까 맛 있겠지 

 일본의 동네 일반 마트에서 많은 한국 식품들이 있지만  

아직 일본에서는 일반 마트에서는 짜장을 살수가 없다

짜장의 인지도는 아직은 낮은 편이다 

통신 판매나 아니면 한국 마트에 가야만 살 수 있는 귀한 짜장이니까 

게다가 가격이 완전 싸니까 무조건 집어 들었다 


한국 식품전때 4개들이가 700엔(7천원 정도) 였는데 

오늘은 자그만치 289엔  

한개에 70엔정도 (700원)

요건 아무리 생각해도 한국 에서도 살 수 없는 대박 싸다는 확신이 

게다가 울 히로가 짜파게티를 얼마나 좋아하는데

비록 짜파게티는 아니지만 이건 안 살수가 없다 




그리고 육계장 라면 

12개 들이 박스가 816엔 (8천원 정도)  하나에 68엔 

이런 이런 이 가격은 정말 믿을수가 없는 가격인데 

아주 아주 오래전 한국에 살때   서울에서 혼자 자취할때 가끔 야식으로 먹던

 바로 그 추억의 육계장 라면인데..

그러고 보니 육계장 라면은 참 오래된 상품이네 ...




한국보다도 더 싸게 한국 식품 득템한 운수 대통 한 날이다 

장마철 접어 들어서 하루종일 비가 주룩 주룩 내리는 칙칙한 날인데 

한국 라면 득템했으니 내 기분은 맑음 이다 


평소에 인스턴트 라면을 즐겨 먹지 않는 편인데 

한국 라면을   그것도 한국에서도 살 수 없는 저렴한 가격에 한 박스씩 사 버렸다

많다싶으면 한국 언니야들이랑 나눠 먹으면 되니까 ..

한국 라면 가득 쌓아 놓고 나니  부자가 된듯한 기분이다 


 

맨위로